새로운 일거리... :: 2006.03.29 01:16

어제 새로운 일거리(?)가 하나 생겼다.
동생의 노트북을 하나 추천해 주는 건데 이곳저곳 인터넷을 뒤지고 제품 상세정보와 리뷰 등을 읽어보고 예산에 최적화 된 노트북을 찾는 것이다.
생각보다 시간도 엄청 걸리고 머리도 많이 아프네...
사실 컴퓨터 살 때도 안 됐고, 더군다나 돈도 없고 해서 평소 하드웨어에는 크게 관심이 없던 터라 센트리노까지는 알겠는데 소노마, 듀얼코어는 어렵다... ㄱ- 뷁
그래서 결국에 선택한 최후의 방법은 자주 가는 인터넷 카페에 '[추요]'라는 딱지를 붙인 게시물을 올려보는 것이었다.
결국 이렇게 할 거면서... =_=;;
내 것도 아닌데 이곳저곳 둘러보면서 꼭 내 물건 사는 것처럼 흥분되고 기대된다. 동생 것이라 그러나...
오랜만에 평소 반복되는 일과가 아닌 내게 주어진 임무(?)가 하나 생겨서 그런 것일지도 모르겠다.
하여튼 추천해주고 나면 빨리 집에 내려오라고 종용을 해야겠다.
나두 만져보고 싶어!!! ㅜ_ㅜ

'My Story > 잡념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포맷 후기...  (0) 2006.04.04
할인쿠폰 경쟁...  (0) 2006.03.29
새로운 일거리...  (0) 2006.03.29
우선순위...  (2) 2006.03.27
토요일...  (0) 2006.03.25
인생계획...  (0) 2006.03.24
Name
Password
Homepage
Secret