감기군, 그간 고생 많았습니다. :: 2006. 2. 27. 21:57

약 2달여 동안 동거동락해 정겨웠던(?) 감기군이 어제부터 떠나려 하고 있다...
감기군, 그간 고생많았어...
다른 데 가지말고 집으로 곧장 가...
그리고 바쁘면 내년에는 굳이 안 와도 돼...
필요하면 내가 연락할께... -ㅇ-??

'My Story > 잡념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계산기의 MC, MR, M-, M+의 용도  (0) 2006.02.28
끝은 시작...  (0) 2006.02.27
감기군, 그간 고생 많았습니다.  (0) 2006.02.27
三國志 - 이문열  (0) 2006.02.27
감기군...  (0) 2006.02.27
Taskbar++ 1.1 유감  (0) 2006.02.27
Name
Password
Homepage
Secret