금주는 음주주간입니다. :: 2008.02.29 16:03

작년 11월경부터 해서 연구과제 2개가 겹쳐서 거의 매일 야근을 하고 있는데, 이번 달이 그 절정에 다다른 것 같다.
이제 육체적·정신적으로도 한계가 왔음을 스스로 느낄 정도니...

그런 상태에서 가볍게 맥주 한 잔만 하고 집에 들어가서 샤워하고 일찍 이불 속으로 들어가려 했으나, 결국엔 새벽 2시까지 술 먹고, 집에 들어가니 새벽 3시 반...
이건 뭐 죽으려고 작정을 하지 않고서야...
게다가 이번 주는 내내 술을 퍼 부었던 이른바 '음주주간'이었다.

월요일 : 부서회식
화요일 : 타부서와의 회식
수요일 : 하루 간보신
목요일 : 퇴사 위로차 회식


아... 쩔어 쩔어
우리 부서 사람들은 술을 너무 자주 먹어서 힘들어... 휴... 어쨌든 당분간은 음주는 절제하도록 해야지..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'My Story > 空間人生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여름 속 공간건축  (1) 2008.06.16
연구과제 끝!!!  (0) 2008.03.31
금주는 음주주간입니다.  (0) 2008.02.29
공간건축으로 가 주셔요~  (0) 2008.01.16
공간건축에서 내가 하는 일들...  (0) 2008.01.05
2006 공간그룹 공간연구소 송년회  (0) 2006.12.27
Name
Password
Homepage
Secret